만남의교회 만남의교회는 주님과의 만남,
좋은 사람과의 만남이 있는 교회입니다
속도와 가성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세상에서
방향과 가치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교회입니다

만남 소식

제3기 결혼예비학교 - 이승빈 ♡ 김문정

2020년 01월 13일

만남의교회

조회수 127


이승빈


 결혼 전에는 꼭 결혼예비학교를 함께 듣고 성경적으로 결혼에 대해 배우고싶은 마음이 있었다. 하지만 결혼까지는 아직은 시간이 많이 남았다고 했고 때문에 이번 학기가 아닌 다음학기를 고려하고 있었다. 하지만 주변의 몇몇분들께서 이번에 좋은사람들과 함께 듣는것이 더 좋을것같다고 권유해주셨고 그분들 덕분에 함께 시작할 수 있었다.

 

 처음엔 함께 청년부 생활을 하던분들과 이제는 예비 부부로서 만나게된다는것이 조금은 어색하기도 하고 스스로는 부끄러운 기분도 들었다. 또한 제자반을 마친지 얼마 안되서 바로 시작하는 이 과정이 훈련의 연속으로 다가와 조금의 부담감도 가지고 시작하게되었다.

 

 하지만 첫 시간을 진행하면서 내 인식이 모두 바뀌게 되었다. 목사님과 사모님께서는 최대한 편하고 즐거운 분위기를 만들어주셨고 잘 모르는 사이였던분들도 있지만 결혼이라는 공통된 관계속에서 금방 공감대를 만들어 즐겁게 얘기할수 있었다.

 

 또한 수업내용은 굉장히 많은 도움을 줬다고 생각한다. 가정을 세우는데 있어서 발생할 수있는 현대인인들의 문제들을 어떻게 생각해야하고 어떻게 해결해나가는 것이 하나님이 우리에게 가르쳐준 것인지를 배울 수 있었다. 그 상황을 생각해보고 배운대로 적용을 해보니 인간적으로 생각할 때보다 훨씬 지혜롭게 해결할 수 있겠다라는 결론이 나왔다. 결혼을 준비하는 것부터 결혼해서의 생활까지 함께 배우고 경험했던것들을 공유하며 어떤점을 스스로 고쳐나가야할지, 어떻게 준비를 해나가야할지 바로 세울수 있었다.

 

 처음 시작했을때 5주과정은 굉장히 길게 다가왔다. 하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모두가 한말이 벌써 끝나간다는 것이었다. 그만큼 그 시간을 보람되고 즐겁게 보낼수 있었고 또한 많은것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다.

 

 이제 모든과정을 마치게 되었다. 이 교육 속에서 많은것을 배우게되었지만 모든 것을 기억하고 실천하고있지는 않은것 같다. 때문에 여기서 끝내는 것이 아니라 배운 것들을 가지고 대화하며 잊지않도록 할 것이고 지키기위해 기도하고 노력해야함을 잊지않아야겠다.

너무 좋은 시간이었고 교육을 진행해준 목사님 사모님 그리고 함께한 모든 커플과 이 모든 것을 은혜롭게 마칠수있도록 돌보아주신 하나님아버지께 감사를 드립니다.

 

 

김문정


 “결혼은 언제 하고 싶어?”

 26살의 승빈 형제와 27살의 제가 만난 지 2주 만에 나눴던 대화였습니다. 요즘 같으면 결혼이 멀게만 느껴질 것 같은 나이였지만 어렸을 때부터 결혼을 빨리 하고 싶었던 둘이었기에 이러한 주제로 깊은 대화를 나눌 수 있었습니다. 이렇게 끈끈해진 우리였지만 서로 다름 때문에 다투기를 반복하며 어느새 2년이란 시간이 흘렀고 3년차 커플이 되었습니다.

 

 그리고 막연하게만 느껴졌던 결혼 준비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이 시기에 결혼 예비학교를 함께하게 된 것은 정말 감사한 하나님의 인도였던 것 같습니다. 평소에 사이좋게 지내던 커플도 결혼을 준비하며 많이 싸운다는 이야기를 많이 듣게 되어 내심 걱정을 했는데 결혼 예비학교를 들으며 서로 더 깊게 이해하며 사랑하는 법을 배우게 되었고 그대로 행하겠노라 결단하게 되어 담대한 마음을 갖게 되었습니다.

 

 제가 담대한 마음을 갖게 해주신 결혼의 원리는 하나됨이었습니다. 그것도 단순히 승빈형제와 나, 두 사람의 하나됨이 아닌 더 나아가 하나님과 두 사람의 거룩한 삼각관계라고 하시니 더욱 위안이 되었습니다. 이 사실을 배우고 승빈형제와 다투던 때를 되돌아보니 승빈형제와 나란히 손잡고 하나님을 바라본 것이 아닌 승빈형제와 마주보며 승빈형제만으로 백퍼센트 행복하고 만족하려는 저의 욕심이 앞섰던 순간들이 많았음을 반성하게 됐습니다. 행복은 예수님을 믿는 자들에게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의 선물임을 기억하며 예수님을 믿음과 하나님과 긴밀한 관계를 통해 행복한 사람이 되어야겠다고 다짐했고 그 행복을 흘려보내 승빈형제를 포함한 주변 사람들이 동일한 이유로 행복한 사람이 될 수 있도록 섬기는 사람이 돼야겠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이 외에도 결혼 예비학교를 통해 남편됨과 아내됨의 여러 모습들을 배웠습니다. 개인적으로 배움 속에서 저의 부족함을 더욱 많이 느끼게 된 것 같습니다. 그리고 승빈형제는 하나님이 저의 삶에 축복해주신 너무나도 완벽한 짝꿍이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결혼 예비학교를 마치며 참되게 고백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승빈형제는 감정 기복도 크고 부족한 점이 많은 저를 언제나 기도와 격려의 말로 치켜세워 주는 제 삶의 감사 제목입니다. 또한 제가 함께 살아가며 하나님께서 명하신대로 남편으로 순종하며 결정권을 모두 맡겨드릴 수 있는 존귀한 분입니다. 늘 부족하여 제 갈 길로 가는 저에게 하나님의 귀한 아들 승빈형제를 보내주심에 하나님 아버지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이제는 제가 결혼 예비학교에서 배운 내용을 토대로 성경적 아내됨을 위해 노력해야할 때인 것 같습니다. 승빈형제가 하나님이 만드시고 예비하신 완벽한 저의 짝꿍임을 늘 생각하며 높여주고 혹여 부족한 점이 있더라도 기도해주며 인정하는 말로 격려하는 현명한 여자친구, 아내가 돼야겠습니다. 저는 할 수 없지만 나를 겸손케 하시며 온유하고 오래 참게 하시므로 서로 용납과 피차 용서를 가능케 하실 능력과 사랑의 하나님을 의지하며 매일 예수님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승빈형제를 위할 것을 다짐합니다.

 

 우리 공동체에 결정권자 되는 승빈형제의 기도가 끊어지지 않도록 함께 기도로 힘쓰며 하나님과 거룩한 삼각관계를 힘써 지킬 때 하나님의 온전한 자들로 예수 향기를 흘러 보낼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앞으로 이 땅에서 허락하신 하나님의 나라, 천국을 누릴 우리 가정을 고대하는 마음으로 결혼과 가정을 준비케 하시고 이 마음이 이어져 매일의 삶속에 예수님의 신부되는 그날을 바라보며 설레는 마음으로 함께 걸을 수 있는 공동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마지막으로 결혼 예비학교를 통해 더 깊은 감사와 행복을 누리게 하신 하나님께 다시 한 번 영광을 돌려드립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으로